체험 여행

체험 여행

배우고, 느끼고, 즐기는 생생한 체험 여행

체험 여행

  •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3km
  • 송천떡마을2km
  • 오색 허브농원7km
  • 송이밸리 자연휴양림4km
  •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15km
  • 스쿠버다이빙6km
  • 지경리국민여가캠핑장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1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2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3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4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5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6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7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8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9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10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11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12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13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14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15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16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17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18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19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이미지20
양양양수발전소홍보관(양양에너지팜)
바로가기
물의 위대한 이야기
자연과 환경 그리고 에너지 사용에 민감한 밀레니엄 시대.
양양에서는 국내 최대 규모의 양수발전소가 늠름하게 제 역할을 다하고 있다.

남대천의 물을 낙하시켜 발전에 사용하고, 
그 물을 버리지 않고 저수지에 저장했다가 다시 환원하여 사용하는 방식.
10년의 건설 기간을 통해 완성된 양양 양수발전소와 
수력발전에 대한 흥미로운 이야기를 홍보관에서 자세히 들려준다. 

지구의 소중한 보물이자, 인류의 생명을 쥐고 있는 ‘물’.
양양에 흐르는 청청한 물줄기가 얼마나 위대한 힘을 가지고 있는지
홍보관을 방문해 확인해 보자.   
강원도 양양군 서면 산얏골길 10
송천떡마을 이미지1 송천떡마을 이미지2 송천떡마을 이미지3 송천떡마을 이미지4 송천떡마을 이미지5 송천떡마을 이미지6 송천떡마을 이미지7 송천떡마을 이미지8 송천떡마을 이미지9 송천떡마을 이미지10 송천떡마을 이미지11 송천떡마을 이미지12 송천떡마을 이미지13 송천떡마을 이미지14 송천떡마을 이미지15 송천떡마을 이미지16
송천떡마을
바로가기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떡
설악산의 가파른 골짜기 사이 커다란 보름달이 빛나 보인다.    
온 마을을 밝히는 보름달 안에는 떡방아를 찧고 있는 토끼들이 있다.
저 토끼들에게 부탁하지 않아도 가장 맛있는 떡을 맛볼 수 있는 마을.
떡메 치는 소리가 끊이지 않는 송천떡마을이다.

황금빛 논으로 가득한 이곳은 전통방식으로 떡을 만드는 곳으로 모든 재료를 마을에서 재배한다. 기본이 되는 쌀은 물론 달콤한 고명이 되어줄 꿀과 콩까지 모두 주민들의 정성으로 수확된 것이다. 
   
손님들이 찾아오는 날이면 더 바빠지는 주민들.
푸짐하게 내오는 신선한 재료들로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떡을 선보인다. 
쿵덕거리며 떡메를 치는 재미와 푸짐한 인심을 선물해 주는 곳.
아이들에게 최고의 간식을 맛 보여주고 싶다면 송천떡마을로 소풍을 떠나보자.    
강원도 양양군 서면 떡마을길 107
오색 허브농원 이미지1 오색 허브농원 이미지2 오색 허브농원 이미지3 오색 허브농원 이미지4
오색 허브농원
바로가기
기분을 바꾸는 향긋한 풀내음
바둑판처럼 작게 나눠진 수십 개의 밭에 저마다 다른 향을 풍기는 허브들이 가꿔져 있다. 

보라색의 앙증맞은 라벤더는 달콤한 향을 은은하게 퍼트리고, 마구잡이로 얽혀있는 페퍼민트는 상쾌한 향을 전한다.
이 밖에도 장미향과 비슷한 로즈메리, 차로 마시기 좋은 재스민, 캐머마일 등 각자 매력이 다른 허브들이 방문객을 기다리고 있다.  
각양각색으로 피어난 허브들을 구경하고 나면 향기로운 체험도 가능하다.
원하는 허브를 골라 필요한 생필품을 만들어 볼 수 있으며 향긋한 허브가 더해진 간식도 맛볼 수 있다. 

심신을 안정시켜주는 향긋한 풀내음.   
어쩐지 기분이 좋아지는 오색허브농원으로 놀러가 보자.   
강원 양양군 서면 가라피리 9-3
송이밸리 자연휴양림 이미지1 송이밸리 자연휴양림 이미지2 송이밸리 자연휴양림 이미지3 송이밸리 자연휴양림 이미지4 송이밸리 자연휴양림 이미지5 송이밸리 자연휴양림 이미지6 송이밸리 자연휴양림 이미지7 송이밸리 자연휴양림 이미지8 송이밸리 자연휴양림 이미지9 송이밸리 자연휴양림 이미지10
송이밸리 자연휴양림
바로가기
건강한 힐링을 찾아
향긋한 향으로 가득한 양양의 송이산.
귀한 송이버섯의 터전답게 건강한 에너지가 느껴진다. 

솔숲을 걸으며 산림욕을 하기도 하고,
나무를 주워 나만의 작품을 만들어 보기도 한다.

신체에 긍정의 기운을 북돋는다는 송이버섯.
여기에 마음을 건강하게 하는 숲 치유 프로그램으로
몸과 마음을 다잡아줄 양양 힐링 여행을 완성해 보자.   

강원도 양양군 양양읍 고노동길 98-50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 이미지1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 이미지2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 이미지3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 이미지4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 이미지5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 이미지6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 이미지7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 이미지8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 이미지9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 이미지10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
바로가기
8천 년 전으로 떠나는 여행
늠름한 산맥과 청정한 바다가 조화로운 도시 양양. 
이곳에 터를 잡은 최초의 사람들은 어떤 모습이었을까? 
그 흔적이 궁금하다면 8천 년 전으로 여행을 떠나보자. 

1977년 농지전용 작업 중 석기시대, 신석기시대의 유물이 다량 출토된 오산리 선사유적지. 이곳에서 발굴된 가치 있는 유물들을 전시, 연구하는 박물관으로 다양하고 유익한 교육 프로그램을 상시 운영하고 있다. 

어른들에게는 과거의 신비로움을 아이들에게는 가치 있는 역사의 이야기를 흥미롭게 들려주는 곳. 
타임머신을 타고 싶다면 오산리선사유적박물관으로 들어가 보자.  
강원도 양양군 학포길 33
스쿠버다이빙 이미지1 스쿠버다이빙 이미지2 스쿠버다이빙 이미지3 스쿠버다이빙 이미지4 스쿠버다이빙 이미지5 스쿠버다이빙 이미지6 스쿠버다이빙 이미지7 스쿠버다이빙 이미지8 스쿠버다이빙 이미지9 스쿠버다이빙 이미지10 스쿠버다이빙 이미지11 스쿠버다이빙 이미지12 스쿠버다이빙 이미지13 스쿠버다이빙 이미지14
스쿠버다이빙
바로가기
미지의 세계로
대부분의 사람들이 일생 동안 한 번도 보지 못한다는 미지의 세계. 
가까이 있어도 감히 덤벼들 수 없고, 자연의 허락 없이는 발조차 들일 수 없는 차가운 세계가 저 깊은 바다에 감춰져 있다.  

몸도 마음도 철저하게 준비를 마쳐야 살짝 들여다볼 수 있는 바다의 심연.   
꼭꼭 숨겨진 비경을 한 번이라도 보고 나면 그 매력에서 헤어 나올 수 없어 바다는 또 하나의 블랙홀로 불린다.

무엇으로도 재현하지 못할 황홀한 절경.   
평화, 희열, 환희 그 어떤 말로도 눈앞에 펼쳐진 감동을 설명할 방법이 없다. 
평생에 한 번. 꼭 한 번은 봐야 하는 아름다운 미지의 세계.
양양의 바다에서 새로운 세상을 마주할 용기를 내보는 건 어떨까.     
강원도 양양군 현남면 일대
지경리국민여가캠핑장 이미지1 지경리국민여가캠핑장 이미지2 지경리국민여가캠핑장 이미지3 지경리국민여가캠핑장 이미지4 지경리국민여가캠핑장 이미지5 지경리국민여가캠핑장 이미지6 지경리국민여가캠핑장 이미지7 지경리국민여가캠핑장 이미지8 지경리국민여가캠핑장 이미지9 지경리국민여가캠핑장 이미지10 지경리국민여가캠핑장 이미지11
지경리국민여가캠핑장
바로가기

심신을 가볍게 하는 곳

산과 바다, 드높은 송림과 맑은 계곡이 기다리는 곳. 

오롯이 자연을 즐길 수 있는 상쾌한 비경과 특별한 밤을 만들어줄 별빛 낭만이 머물고 있는 곳.

양양의 어느 캠핑장에서 오늘 만난 기분을 기록해본다.

 

어깨를 누르고 있던 묵직한 책임감을 백사장 위에 훌훌 털어버리고, 

머릿속을 가득 채우고 있던 잡다한 생각을 저 바다에 멀리멀리 던져 버린다. 보이는 모든 곳이 아름답지만, 가장 아름다운 건 비워지는 내 마음. 

 

쌓이고 쌓여 더는 채울 곳이 없던 무거운 마음을 바다로, 산으로, 송림으로 깨끗이 청소해본다. 모든 걸 비우고 가볍게 돌아갈 수 있는 여행. 

호젓한 캠핑장에서 마음의 짐을 한껏 덜어내고 새로운 내일을 맞이한다.

강원도 양양군 현남면 지경리 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