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바닷바람 시원한 그곳에서 양양을 즐기다
  • 양양8경
  • 산/계곡/폭포
  • 해변/항구/비경
  • 문화재/박물관
  • 휴양/농원/5일장
  • 하천/약수
  • 마을체험

8경 낙산사의상대

  • 인쇄하기
  • 트위터
  • 페이스북

양양8경,남대천

vr보기
8경 낙산사의상대
이전
  • 8경 낙산사의상대
  • 8경 낙산사의상대
  • 8경 낙산사의상대
  • 8경 낙산사의상대
  • 8경 낙산사의상대
  • 8경 낙산사의상대
  • 8경 낙산사의상대
  • 8경 낙산사의상대
  • 8경 낙산사의상대
다음

소개

동해바다를 마주하고 일출을 맞는, 낙산사의상대 낙산사 창건자인 의상대사의 업적을 기리기 위하여 지어진 정자로 세워졌다.
낙산사의상대
최고의 일출명소로 손꼽히는 낙산사 의상대는 송강정철의 관동별곡에도 나올만큼 유명한 곳이다. 의상대를 감싸듯 서 있는 소나무가 바다와 어우러진 풍경은 낙산사에서 꼭 봐야할 진경이다. 3대 관음기도도량 중의 하나이며, 또한 관동팔경(關東八景)의 하나로 유명하다. 671년(신라 문무왕 11) 의상(義湘)이 세웠다고 하며, 858년(헌안왕 2) 범일(梵日)의 중건(重建)을 비롯하여 몇 차례 중건을 거듭하였으나 6?25전쟁으로 소실되고 말았으며, 지금의 건물은 1953년에 다시 창건한 것이다. 파도소리와 풍경소리 그리고 목탁소리와 산새소리가 수평선 끝에서 들려오는 곳이며 의상대사가 창건한 사찰로 경내에는 홍예문, 7층석탑 등 문화재가 숨쉬고 있다.

우리나라 최고의 일출명소로 손꼽히는 낙산사 의상대는 송강 정철의 관동별곡에도 나올 만큼 유명한 곳이다.
의상대는 낙산사의 바닷가 절벽 위에 세워져 있어 일출경관이 빼어날 뿐만 아니라 새해 첫날이면 동쪽 가장 먼저 해가 뜨는 이곳에서 신년기도를 드리기 위해 온 신도들과 관광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루는 곳이기도 한다. 6각으로 만들어진 아담한 크기의 의상대는 낙산사에서 홍련암의 관음굴로 가는 길 해안 언덕에 있어 좋은 전망대 역할을 하고 있다. 의상대 앞으로는 끝없 이 맑고 푸른 동해 바다를 마주하고, 뒤로는 유서 깊은 낙산사와 울창한 소나 무숲을 배경으로 하고 있어 고즈넉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건축학적인 면에서 난간을 비스듬하게 세운 것이 특징이다. 지난 2010년에 단청복원, 기둥 및 축댓돌 교체 등 복원작업을 통해 옛모습을 되찾았다.
의상대
의상대
낙산사의상대는 낙산사 창건자인 의상대사의 업적을 기념하기 위하여 건립한 정자로, 낙산사의 동쪽 100m 거리의 바닷가 절벽 위에 세워져 있다. 앞으로는 끝없이 맑고 푸른 동해바다를 마주하고, 오른쪽 절벽 아래로는 낙산해수욕장과 인접하여 있으며, 뒤로는 유서 깊은 낙산사와 울창한 소나무숲을 배경으로 하고 있어 주위 경관이 빼어나다.
해수관음상
해수관음상
1977년 11월 6일 점안되었으며, 높이16m, 둘레3.3m 최대 너비6m로 대좌의 앞부분은 쌍룡상, 옆에는 사천왕상을 조각했다. 대좌위에 활짝핀 연꽃위에 서 있는데, 왼손으로 감로수병을 받쳐들고 있으며, 오른손은 수인을 짓고 있다.
낙산사 7층 석탑
낙산사 7층 석탑
단층기단 위에 새워진 높이 6.2m의 이 탑은 부분적으로 파손된 곳이 있으나 상륜까지 원형대로 보존되고 있다. 탑신부는 탑신과 옥개석이 각각 한 정의 돌로 되어 있다. 탑신보다 넓고 거의 같은 특이한 양식으로 고려시대 이래의 특이한 양식의 석탑이다. 상륜부에는 청동으로 만든 복발(覆鉢)과 보륜(寶輪), 보주(寶珠)가 청동제 찰주(擦柱)에 꽂혀 있는데 그 형태가 중국 원나라시대의 라마탑을 연상케 한다. 본래 이 탑은 창건 당시에 삼층이던 것을 조선 세조13년(1467)에 현재의 칠층으로 조성했다 하며 그 때 수정염주와 여의주가 탑 속에 봉안되었다 한다. 그후 한국전쟁 때 손상되었다가 1953년 4월 낙산사 중건과 함께 보수하였다.
낙산사 건칠관음보살좌상
낙산사 건칠관음보살좌상
낙산사 원통보전의 주존 관세음보살상으로서 높게 마련된 불단위에 자리하고 있다. 머리에는 화염 보주가 둘러지고 초화문이 화려하게 장식되어 높은 보관을 쓰고 있으며, 양양읍 화일리에 있는 '영혈사'에서 모셔 왔다고 전해오며 적당한 크기로서 손상없이 잘 보존되어 관리상태가 양호 하다. 불신의 높이가 112m로서 크지도 작지도 않은 알맞은 크기로 허리를 곧추 세우고 고개를 약간 앞으로 숙여 마치 굽어 살펴보는 듯한 느낌을 준다. 사각형에 가까우면서도 각짐없이 둥글고 탄력적인 얼굴에 엄숙한 듯 단정한 눈,코,입, 삼도(三道)가 뚜렷한 목과 두드러진 가슴표현, 가냘르면서도 섬세한 손과 자연스럽게 흘러내린 옷주름 표현, 가슴밑을 수평으로 가로지른 내의깃과 화려한 영락(瓔洛)장식등은 고려후반기 전통을 바탕으로 하고 있는 조선초기 작품임을 짐작할 수 있다.
낙산사 홍예문
낙산사 홍예문
낙산사의 문루인 홍예문은 조선 세조 12년(1466)왕이 낙산사에 행차하여 사찰을 중수하고 이 홍예문을 건립하였다고 하며 홍예는 당시 강원도의 고을 수에 맞추어 26개의 홍얘석을 써서 조성하였다고 전해온다. 홍예 위의 누각은 1962년 건립한 것으로 문루좌우의 자연적 지형을 이용하여 홍예석 주위에 자연석을 쌓고 그 위에 문루를 세운것이 아주 특이하다.

기본정보

bg_top
소재지
강원도 양양군 강현면 전진리
연락처
033-672-2448
관리처
낙산사
홈페이지
http://www.naksansa.or.kr
이용요금
시설 입장료
-성 인 : 3,000원 / 단체(30인이상) 2,500원
-청소년 : 1,500원 / 단체(30인이상) 1,000원
-어린이 : 1,000원 / 단체(30인이상) 700원
주차안내
주차요금 : 소형 3,000 / 대형 6,000원
이용안내
-하계 : 09:00~18:00
-동계 : 09:00~17:00
bg_bottom
 
목록으로

네티즌평가

별점주기

1점 2점 3점 4점 5점
이전 1 다음